먹튀검증 안된 사이트를

먹튀검증 안된 사이트를 이용 중이면 클릭

먹튀검증 안된 사이트를 이용 중이면 클릭

먹튀검증 아이가 제 무릎에 앉자마자 기겁을하며 울어서  먹튀검증 두번이나 

시도했는데도 실패했어요ᅮᅮ 어린아이들은 정말.. 이 검사는 힘들것 

같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그렇게 안저검사는 패쓰하고 다시 1층 8번방 

오교수님방 앞 간호사한테 가서 실패했다고 먹튀검증 말씀드리니 그럼 일단 다시 산동제 

넣은게 잘 들어갔는지 확인하고 다른 검사를 해야하니 16번방으로 다시가라고 

해서 갔구요. 아이눈에 양쪽에 두방울씩 산동제를 또 넣더라구요.. 넣을때는 정말… 

아이가 기겁에 기겁을 ᅮᅮ 그런데다가 간호사는 불친절하기 짝이없어서 속상했어요.

아무리 바빠도 그렇지 산동제 넣는곳 16번 간호사는 정말 이지 별로였어요. 

산동제를 다시 넣고 15분 뒤에 맨 끝 14번 방으로 가서 이번엔 굴절검사를 했어요. 

다행히 이건 기계에 턱을 괴거나 하는게 아니라, 엄마 무릎에 앉혀서 앞쪽을 

보게끔 뽀로로 동영상도 틀어주고 아빠가 들게 한다음에 렌즈? 그런걸 아기 눈에 

살짝 씩 수동으로 대면서 검사하시더라구요. 우여곡절끝에 그래도 이 검사는 잘 마치고

다시 8번방으로 가서 재진을 대기했어요. 보니까 외사시라고 했을때 이렇게 산동제넣고 

안저검사, 굴절검사를 하는것 같더라구요. 사실 대기가 생각보다 엄청나게 길진 않았지만

시간은 검사시간까지 합쳐서 10:10분부터 시작해서 12:30분까지는 걸렸던거 같아요. 

어린아이가 참 기다리기엔 힘들것 같더라구요ᅮᅮ 재진 순서가 되어서 다시 

오교수님방으로 들어갔고, 안저검사를 실패해서 그런건지 오교수님이 직접 머리에 

검안경 같은걸 쓰시고 손에는 카메라 렌즈같은걸 들고, 아이는 또 눈을 꽉 

먹쥐검증 체계적으로 꼼꼼하게 받자

감아서 협조가 안되니 여자 의사 들 두명이 면봉을 각각 들고 겨우 벌려서 

들여다 보시더라구요.. 잠깐동안 보시고 나서, 신경에는 이상이 없고 그저 

눈만 돌아가는 사시이다. 시력은 나쁘지 않을 것 같다. 각도가 크기때문에 

수술은 당연한거고, 아직 아이가 어리 니 좀더 지켜보고 결정하자. 라고 

딱 말씀 하시더라구요. (친절함은 없고, 그냥 진중한 표정으로 하실말씀만 

하시는 스타일인것 같아요. 질문에는 싫은 내색은 안하셨지만 너무 바쁘셔서 

자세하게 설명은 없었습니다.) 수술 생각은 하고 갔지만.. 각도가 너무 크다고 하시니 

정말 속상하더라구요. 그래도 포크랄 먹고 검사는 피해서 정말 다행이라고 

생각했지만 오늘 하루동안 너무 힘들어 했을 아가 생각하니, 또 앞으로의 수술이 

남아있다는 생각에 마음속이 너무 시끄러웠던 하루였던것 같아요. 외사시가 왜 

생겼는지는 모르겠지만.. 모든게 다 제 잘못인것 같아서 정말 미안하기도 하고 

시어머니한테 남편이 말씀드리는데도.. 괜히 왠지모르게 마음이…제가 죄인이 

된것 같고ᅮᅮ 처음에 초진에 가기 너무너무 두려웠어요. 산동검사 후에 눈이 

더 자주 돌아가는것 같다, 어린 아이가 실패하면 수면유도제를 먹이고 해야한다 

등등 너무 걱정이 되고 떨려서 출발하는 아침까지도 고민이 많았는데요. 

우선은 가보는게 맞는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요. 내 아이가 너무 어려서 계속 

엄마아빠가 검사를 미루고 미루다보면 정말 치료해야할 시기를 놓치거나 

먹튀검증 슈어맨 전문가에게 문의하자

중요한 것들을 놓칠수도 있겠다 라고 생각하니까 벼락 맞은 것 처럼 정신이 번쩍 들더라구요. 

너무너무 걱정 마시고, 협조가 안되면 또 다른 방법이 있을테니 초진 앞두고 

계신분들 모두 화이팅 해요^^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궁금하신거 

있으시면 언제든 챗 주셔요! 참! 이건 다른 이야기인데, 혹시 외사시로 수술하신 

분들 아가들 어린이보험이나 실비에서 수술비랑 통원치료비를 보험으로 보장 받으셨나요?

저는 생각나서 좀전에 보험사들에 전화해보니 그 전화받은 직원이 설명해주기를 사시는 

시력치료용이 아니라  미용목적이라면 못받을수도 있다고 안내를 받아서요… 

병원에서 의사분께서 .알아서 잘 써주실까요? 아시는분 댓글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스파크를타다가 작년11월 7대란에 큰맘먹고구입한 47을 3월4일에 900만원 손해보고 팔아서 

그런데 코로나도 오래가고…여성전용센터는 10년만에 처음 적자기록..5월 초 잔여 회원 수 

30명으로 떨어집니다.. 250명 밑으로 내려가본 적 없었습니다… 비닐 장갑과 열체크 방역기 

매트에 비닐깔기 에탄올 소독..휘트니스 관련자 분들도 다들 열심히 센터 관리합니다.

저는 어렸을적부터 폐기능 저하증이 잇어서 목숨 걸고 방역하고 마스크 안끼면 큰일나서 모든 

분들 마스크 착용합니다. . 2호점으로 주차덕에 피티 오시겟단 예전 회원님들도 많이 연락오셔서 

어서오픈해서 돈좀 벌어보자 하는데 4월말 5월초에 준공이었는데… 저희지역에 큰 물류 창고에 

인재 사건이 납니다… 저희 건물주에게 토목 공사에서 나무2그루 부족으로 준공절차 불허를 받고 

미뤄집니다….(아니 그걸 준비를 안일하게..근데 2그루 부족도 좀..하.. 하…건축사 사무실도 진짜 

칼 같이 해야지…싶어도 뭐라 못합니다..ㅜㅜ) 기존 회원님들께 홍보하고 했는데 멘붕이. . 

인테리어 하는거에 맞춰서 준공허가를 받기로 하고 공사를 하는데… 새 건물은 하수도원 

인자부담금도 있더라구요…1,760여만원을 냅니다(주로 건물주가 다 내지만 저흰 건물이 

9.8톤으로 안나올 줄알고 내면부담한다는 조건으로 계약을 햇엇는데..헌데 건축사 실수로 

10.6톤이 된겁니다..) 와…만에하나 예상 햇던거지만.. 이렇게 토크머신 몇대가 날아갑니다.